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16.3℃
  • 맑음강릉 24.7℃
  • 맑음서울 20.6℃
  • 맑음대전 16.9℃
  • 맑음대구 19.6℃
  • 박무울산 17.9℃
  • 맑음광주 19.3℃
  • 구름조금부산 20.1℃
  • 맑음고창 16.2℃
  • 맑음제주 19.5℃
  • 맑음강화 18.1℃
  • 맑음보은 14.0℃
  • 맑음금산 14.1℃
  • 맑음강진군 16.3℃
  • 맑음경주시 17.4℃
  • 맑음거제 16.6℃
기상청 제공

김동연 경기도지사, 이태원 특별법 통과 합의를 환영한다

김 지사 "상처 치유의 첫걸음은 진상규명이다” 강조

 

[경기핫타임뉴스=김삼영 기자] 이태원 참사 피해자 권리보장과 진상규명 및 재발 방지를 위한 특별법안(이하 이태원특별법)이 여·야의 극적 합의로 처리된다는 발표가 나온 가운데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환영의 뜻을 전했다.

 

김 지사는 1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유가족과 피해자들의 염원대로 이번 국회에서 여야 합의로 처리하게 되어 정말 다행이다”고 밝혔다.

 

이어 “진상규명, 책임자 처벌, 피해자와 유가족 지원, 모두가 당연한 국가의 책무지만, 그 책임을 거부한 대통령 때문에 너무 멀리 돌아왔다”라며 “이제 시작일 뿐이다. 제대로 진상 규명할 수 있도록 정부와 여당은 끝까지 합의의 정신을 잊지 말고 책임 있는 자세를 보여야 한다”고 피력했다.

 

그러면서 “상처 치유의 첫걸음은 진상규명이다”라고 강조한 김 지사는 “유가족들의 말씀은 잊지 않고 경기도는 마지막까지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1일 이양수 국민의힘 원내수석부대표와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원내 운영 수석부대표는 국회 소통관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이태원특별법에 대한 합의사항을 발표했다.

 

 

배너

포토이슈


인물.동정

더보기